Home 큐틴(Q-Teen) Bible-Zone 성경지리

성경지리

우상과 음행이 가득한 고린도 유적

2020년 08월 이문범 교수 (사랑누리교회, 총신대학원 성지연구소)

고린도는 로마와 아시아를 이어 주는 길목에 있으며, 항구 도시였다. 또한 지리적 요건과 함께 아크로고린도 같은 높고 안전한 요새를 갖춰, 풍요한 도시의 여건을 많이 갖고 있었다.


고린도교회의 분열(고전 1장)
B.C. 146년 로마와의 전쟁에서 초토화된 고린도는, 옥타비아누스에 의해 재건됐다. 로마가 고린도의 재건을 위해 보낸 해방 노예들은 도시의 상업적인 특징을 이용해 단시간에 큰 부를 축적했다. 이들은 족보가 없어 유명한 사람을 따르는 경향이 있었고, 이로 인해 교회 안에 베드로파, 바울파, 아볼로파 등의 여러 파가 생겼다.


통치자들의 지혜(고전 2장)
고린도는 로마 황제들에 의해 지어져서, 이들의 동상이 발견되기도 했다. 그러나 바울은 복음이 통치자의 지혜가 아닌 하나님의 능력으로 이뤄졌음을 밝혔다(고전 2:5).


고린도 양식과 하나님의 집(고전 3장)
그리스 건축 양식은 기둥 모양에 따라 도리안양식, 이오니아양식에서 고린도 양식으로 발전했다. 고린도는 최고의 기둥 모양을 내는 건축 기술을 고안했다. 바울은 분열된 고린도교회에 지혜로운 건축가처럼 하나님의 집터를 닦아야 한다고 전했다.


그리스도의 일꾼으로 충성(고전 4장)
바울은 맡은 자에게 구할 것은 ‘충성’이라고 말하면서, 고린도교회를 부모처럼 돌봤다고 한다. 이곳에서 발견된 선한 목자상은 바울의 사역 자세를 잘 보여 준다.


음행과 술 취함(고전 5장)
음란한 도시로 유명했던 고린도의 음행은 교회 내부에까지 들어와 있었고, 바울은 이를 신랄하게 비판했다(고전 5:11).


세상 법정에 고발(고전 6장)
법치주의를 추구했던 로마 식민 시대에 고린도교회는 문제가 발생할 때마다 세상 법정에 고발했다. 이로 인해 세상이 교회를 판단하는 일이 나타났다. 세상을 판단해야 할 교회가 세상의 판단을 받는 것은 수치스러운 일이었다.


음행의 근원, 아프로디테 신전(고전 7장)
고린도 남쪽에 있는 아프로디테신전의 여 사제들은 고린도로 내려와 사람을 꾀어 제사를 지낸 후 음행을 일삼았다. 바울은 음행을 피하기 위해 남자마다 아내를 두라고 권한다(고전 7:2).


아고라와 신전(고전 8장)
고린도의 아고라 주변에는 많은 신전들이 있었다. 이곳에서 동물 제사에 쓰인 후 아고라에 나온 우상의 제물은 그리스도인의 양심을 시험하곤 했다(고전 8:10).
우상과 음란, 분열로 점철된 고린도는 바울이 가장 어려워했던 선교지다. 그가 아비의 마음으로 끝까지 전한 말씀은 우리에게 큰 도움을 준다. 현대 교회가 고린도의 상황과 많이 닮아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