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Entertain-Zone 책을 읽자

책을 읽자

시간은 삶이며, 삶은 마음속에 깃들여 있다

2022년 02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아주 오래전에 짧은 만화를 본 적이 있었어요. 첫 번째 장면은 두 명의 남자아이가 노는 그림이었어요. 가난해 보이는 아이는 변변한 놀잇감이 없었어요. 반면 부유해 보이는 아이는 로봇 장난감을 가지고 놀고 있었고, 아이 주변에는 게임기, 조립식 비행기, RC 자동차 등이 흩어져 있었어요. 두 아이는 친구가 돼 어울려 놀았어요.삶을 가득 채우는 시간다음 장면에서 두 아이는 어른이 됐고, 가난했던 친구가 부자였던 친구를 찾아왔어요. 부자 친구는 오랜만에 자신을 찾아온 친구에게 거실 홈 시어터와 LP, CD 음반, 영화 DVD를 보여 주며 원하는 대로 다 ...

하나님의 뜻이 이뤄지는 세상에서 시민으로 살아가기

2022년 01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모든 사람이 모든 일에 대해 다 알고, 모든 사람이 모든 일을 다 잘한다면, 이 세상은 어떻게 될까요? 만약 모든 것을 다 알고, 모든 일을 다 잘하는 사람이 있다면, 그 사람은 보통 사람과는 달리 범접할 수 없는 천상계 수준에 있는 사람일 거예요.천상계의 박학다식한 청소년그런데 이상하게도 엄마 친구의 아들은 모든 것을 다 알고, 모든 일을 잘하는 천상계의 사람 같아요. 잘생긴 데다가 착하고 공부도 잘하고, 친구들과 동생, 엄마와 아빠를 잘 도와주기까지 해요. 엄마의 지인 중에 ‘엄친아’들이 한두 명씩은 꼭 있어요. 엄친아는 대체 어떻게 공부를 하고...

신비한 다른 세계가 있다!

2021년 12월 김대만 목사(Youth&Community Ministry)

고등학교 2학년 때 있었던 일이에요. 교회에서 열리는 찬양집회에 가는 길이었죠. 버스 창밖으로 보이는 하늘이 갑자기 어두워지더니 강한 비가 내리기 시작했어요. 퇴근 시간이라 버스는 승객들로 붐볐죠. 차창엔 습기가 차올라 비가 쏟아지는 바깥세상은 더 이상 보이지 않았고, 정거장 안내 방송마저 제대로 들리지 않았어요.신비한 일로 가득한 세계우여곡절 끝에 폭우를 뚫고 교회에 도착했어요  이미 저녁 7시가 훌쩍 지나 집회는 시작됐고, 1층에는 아무도 없었어요.2층으로 올라가 굳게 닫힌 문을 활짝 열었는데, “주님 당신은 사랑의 빛”이라는 찬양이 들...

경쟁을 멈추고 함께 희망을 노래하라

2021년 11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몇 년 전에 인기리에 방영한 한 드라마가 있었어요. 법학 대학 교수인 아버지는 고등학생 아들에게 피라미드 모형을 보여 주며, 상층부에 올라가야 한다고 강조해요. 이에 아들은 아버지에게 반기를 들며 다음과 같이 말해요. “지구는 둥근데, 왜 세상이 피라미드야!” 이 드라마의 명장면이자 명대사 중 하나였어요.뾰족한 피라미드 vs 둥근 원 이 고등학생의 외침에 시청자들은 고개를 끄덕였어요. 피라미드로 비유되는 세상은 상층부로 올라갈수록 그 폭이 줄어들어요. 가장 높은 자리에는 단 한 사람만이 앉을 수 있죠. 그 한 사람은 모든 이를 자신의 발아래...

무적의 어휘력으로 세상을 이끌자

2021년 10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새콤달콤하고 쫀득쪽득한 곰돌이 젤리를 홍보하는 TV 광고가 있어요. 회의 자리를 가득 채운 어른들이 작은 곰돌이 젤리를 손에 들고 자신의 입에 집어넣으며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어요. 어른도 아이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간식이라는 건 알겠는데, 어른의 입에서 나오는 아이의 목소리에 손발이 오글거리는 건 어쩔 수 없어요.사람을 이해하는 방법사람들은 공식적인 회의 자리나 사적이고 개인적인 첫 만남의 자리에서 자신과 마주하고 있는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살펴요. 얼굴형과 머리 모양은 어떤지, 안경은 쓰고 있는지, 액세서리를 했는지, 어떤 스타일의 옷을 입고 있...

‘인생 선배’, 독립운동가의 길을 밟다

2021년 09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대학생 시절, 전철역을 나와 집을 향해 걷고 있었어요. 그때 여성 두 분이 저를 향해 “인복(人福)이 참 많으신 것 같아요”라며 말을 걸어왔어요. 마침 대학 수업과 동아리 모임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이라 ‘하나님께서 좋은 사람들을 가까이 두셔서 나를 돕고 계시구나’라고 생각했던 중이었죠. 그래서인지 낯선 사람들의 말에 ‘어, 어떻게 알았지?’ 하며 놀라지 않을 수 없었어요.선한 영향력을 끼친 사람들하지만 곧 정신을 차리고 정중히 인사한 후, 자리를 피했어요. 그분들과의 만남은 극적인 만남이었지만, 제 인생에 아무런 영향력을 끼치지 못했어요. 반대로 제...

내가 만든 나의 세상, 담을 허물다

2021년 08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저는 청소년기에 외로움을 많이 타는 아이였어요. 그래서 늘 많은 사람들 속에서 어우러져 지냈어요. 학교에서는 학급 회장 후보에 오르기도 했고, 환경미화부장으로 교실 뒤쪽 게시판을 꾸미는 일을 맡기도 했어요. 교회에서는 학생회 임원을 했고, ‘문학의 밤’을 기획하며 진행하기도 했죠.외로움에 힘들어하던 아이사람들은 매사에 열심을 내는 제 모습을 보며, MBTI 성격 유형 첫 번째 항목을 E(외향적)로 분류했어요. 하지만 저는 겉으로 드러나는 모습과는 달리 극단적인 I(내향적)였죠. 성격 유형에서 외향적인지, 내향적인지를 판단하는 기준은 ‘어떻게 에너지를...

새로운 사회를 만든 종교개혁

2021년 07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고등학교 시절, 1학년 전체가 독일 가곡 ‘그대를 사랑해’(Ich liebe dich)나 이탈리아 가곡 ‘오 솔레 미오’(O Sole Mio) 중의 한 곡을 부르는 음악 가창 실기 시험을 앞두고 있을 때, 이상한 소문이 들렸어요. ‘실기 시험에 대한 선생님의 평가 기준이 애매하다’라는 소문이었죠.의문에서 시작된 일그런데 그만 우리 반에서 사고가 터졌어요. 사건의 핵심 인물은 바로 저였어요. 실기 시험의 진행 과정에 대해 설명하시는 선생님께 저는 손을 들고 질문했어요. “선생님, 시험 평가 기준이 모호하다면서요?” 선생님은 저를 교단 앞으로 나오게 하...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2021년 06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지난 2월 한참 인기가 올라 팬들의 사랑을 받던 겨울 스포츠 종목에 매서운 한파가 불어닥쳤어요. 10여 년 전의 학교폭력 사건이 세상에 알려지면서 큰 인기를 누리던 유망 선수들이 징계를 받았어요. 이 사건은 같은 종목의 다른 구단에도 영향을 끼쳤고, 우리 사회의 여러 분야에도 영향을 미쳤죠. 지금은 사소하지 않은 일이 사건에서 사람들의 첫 번째 관심은 사건의 진위 여부와 진실성이었어요. 온라인 공간에서 떠돌던 소문들이 진실이 돼 드러났을 때 사람들은 “내가 그럴 줄 알았다니까”라거나 “정말이었네. 그럴 줄은 몰랐어”라며 안타까워하기도 하고 ...

옷장을 열고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다

2021년 05월 김대만 목사 (Youth&Community Ministry)

십대들이 부모님과 갈등을 겪는 몇 가지 주제가 있어요. 공부, 진로, 교회 출석, 신앙생활, 습관 등이에요. 그중에 비중이 제법 큰 주제가 있는데, 바로 ‘옷’이에요. 예수님께서는 무엇을 입을지 염려하지 말라고 하셨지만, 주일 아침 교회 갈 때 입는 옷, 친구들과 놀러 갈 때 입는 옷 등 때와 장소, 상황에 맞게 옷을 챙겨 입으려면 신경이 많이 쓰일 수밖에 없죠. 그 때문에 부모님과 전쟁을 치르기도 해요.나는 유행에 민감해요“나는 옷에 관심이 1도 없어. 엄마가 사 주시는 옷을 그냥 입어”라고 말하는 친구가 있어요. 이런 친구들은 옷 때문에...
 다음> 
페이지 / 11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