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그림으로 보는 이달의 말씀

그림으로 보는 이달의 말씀

바울이 말했지~ “그리스도인은 달라 달라”

2020년 08월 한재준 목사 (<큐틴> 디렉터)
본문 : 고린도전서 1장 1절~8장 13절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세상과 구별되지 않은 모습으로 살아간다는 슬픈 소식을 전해 듣습니다. 이에 바울은 편지를 통해 성도들에게 바른길로 갈 것을 권면합니다. 이번 호에서는 고린도전서와 시편을 묵상하며 그리스도인이 하나님의 지혜를 구하고 세상과 구별된 거룩한 모습으로 살아야 하는 이유를 살펴봅시다.


다른 점1: 하나님의 지혜를 구한다(고린도전서 1~2장)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파를 나눠 분열됐다는 소식을 듣고, 그들에게 ‘그리스도와의 연합’을 강조했습니다. 그리고 이와 함께 십자가의 도가 복음의 핵심이라고 가르쳤습니다. 세상은 십자가를 이해하지 못해 어리석게 여기지만, 하나님의 자녀에게 십자가는 세상을 이기는 최고의 승리입니다. 따라서 그리스도인은 세상의 지혜가 아니라 성령님의 도우심을 구하며 하나님의 지혜를 깨닫기 위해 힘써야 합니다.


다른 점2: 성령님께서 머무시는 성전이다(고린도전서 3~6장)
바울은 어린아이같이 미성숙한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가 돼 맡겨진 사명을 감당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아무리 작은 죄라도 누룩처럼 퍼져 공동체 전체를 오염시킬 수 있음을 경계하며, 단호하게 죄를 끊어 버리라고 가르쳤습니다. 그리스도인은 자신의 몸이 성령님께서 머무시는 거룩한 성전임을 기억하며, 항상 거룩함을 유지하도록 애써야 합니다.


다른 점3: 하나님의 뜻과 사랑이 기준이다(고린도전서 7~8장)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갖고 있던 고민에 대해 구체적인 답을 줍니다. 결혼을 하는 것과 하지 않는 것은 모두 죄가 아니며, 하나님의 뜻에 따라 결정하라고 권면합니다. 그리고 우상에게 바쳐진 제물을 먹는 문제와 관련해서는, 그 행위를 통해 형제가 실족한다면 먹지 말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결국 바울의 기준은 ‘하나님의 뜻’과 ‘형제 사랑’이었습니다.


다른 점4: 하나님만 의지한다(시편 116~117편)
시인은 참을 수 없는 고통의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하지만 그는 상황을 원망하지 않고 오직 하나님을 신뢰하며 기도합니다. 그리고 여호와 하나님의 인자하심과 진실하심을 고백하며 모든 나라와 백성이 하나님을 찬양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어떤 환경에서도 오직 하나님을 붙들며 그분을 찬양하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의무입니다.


그리스도인은 하나님께 부르심을 받은 자들입니다. 따라서 세상과 구별된 모습으로 살아가야 합니다. 내가 가진 것을 자랑하지 않고, 사랑으로 덕을 세우며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 드리는 것이 주님께서 기뻐하시는 모습입니다. 세상은 우리를 유혹하고 넘어뜨리려고 하지만, 하나님의 지혜를 구하며 거룩한 예배자로 살아가는 <큐틴> 친구들이 되길 바랍니다.